기사 메일전송
씨에치오 얼라이언스 ‘2024년 글로벌 에너지저장시스템 관련 기술, 시장 전망과 사업전략’ 보고서 발간
  • 편집국
  • 등록 2024-07-04 00:33:12

기사수정

‘2024년 글로벌 에너지저장시스템(ESS) 관련 기술, 시장 전망과 사업전략’ 보고서 표지

산업조사 전문기관인 씨에치오 얼라이언스(CHO Alliance)가 ‘2024년 글로벌 에너지저장시스템(ESS) 관련 기술, 시장 전망과 사업전략’ 보고서를 발간했다.

글로벌 에너지저장장치(ESS) 시장 성장세가 주목을 받고 있다. 신재생에너지 등 분산 전원의 확대와 생성 AI가 불러온 데이터센터 구축 경쟁이 ESS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으며, 유럽과 북미가 그 중심에 있고 중국과 일본에서의 성장도 본격화하고 있다.

BNEF에 따르면 글로벌 ESS 시장 규모는 오는 2030년까지 연평균 27%의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생산된 전기를 저장해뒀다가 수요 피크 시간대에 판매하기 위한 배터리저장장치(BESS) 시장이 활기를 띨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외 관련 업계에서는 전기차 캐즘(일시적 수요 둔화)을 극복할 수 있는 대안으로 BESS에 주목해 관련 제품군을 늘리고 생산능력 확대에 나서고 있다.

2024년 6월 개최된 ‘인터배터리 유럽 2024’는 국내 기업뿐 아니라 중국 기업 등이 대거 참가해 ESS 기술과 제품을 겨루는 장이 됐다. LG에너지솔루션과 삼성SDI는 설치 편의성과 안전성을 높인 ESS용 배터리와 함께 리튬인산철(LFP) 배터리도 소개하며 시장 공략에 힘을 쏟고 있다.

불과 5년 전에는 국내 기업의 세계 시장 점유율이 60%로 압도적이었으나 최근에는 잇따른 화재와 중국산 LFP 배터리의 가격에 밀려 10%대의 낮은 점유율을 보이고 있어 이를 극복하는 노력이 요구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미국이 IRA 보조금 대상에 ESS를 포함하고, 중국산 제품의 수입 관세율을 높이려는 조치를 준비 중이어서 국내 기업에는 재도약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 정부도 지난 2023년 10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에너지스토리지(ESS) 산업 발전전략’을 마련해 2036년 세계 ESS 시장 점유율 35%를 목표로 미국·중국과 함께 세계 3대 ESS 산업 강국으로의 도약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세계 최고 기술력을 보유 중인 삼원계 리튬전지 초격차 경쟁력을 유지하고, LFP 전지 양산을 추진하는 한편, 앞으로 저비용·고안전·대용량화가 가능한 흐름 전지, 나트륨 황(NAS) 전지, 압축 공기저장, 열저장, 양수발전 등 장주기 기술 중심으로 스토리지 혼합(믹스)을 확보해 수출 및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하기로 한 바 있다.

이에 씨에치오 얼라이언스는 이번 보고서에서 국내외 ESS 관련 기술과 시장 동향, 주요 업체의 사업 전략 등을 종합적으로 조사 분석했으며, 최근의 전력 및 에너지 산업을 둘러싼 주요 이슈인 탄소중립을 위한 에너지 전환(믹스) 동향과 생성 AI가 촉발시킨 데이터센터의 전력난에 대한 대응 전략 등도 소개했다. ESS 사업을 구성하는 주요 밸류체인에 대해서는 BESS를 중심으로 NCM 리튬이차전지와 함께 가격 경쟁력을 통해 중국이 장악하고 있는 LFP 배터리와 폐 EV 배터리의 ESS 재사용 동향 등도 조사 분석했다.

또한 신재생에너지 생태계와 에너지 신기술 융합을 통해 구현되는 최근의 분산 전원 체계에서 ESS 운용과 관련된 EMS 시장, 스마트·마이크로그리드, V2G, VPP 등 다양한 에너지 신기술 기반의 서비스 사업 동향과 전망도 조망함으로써 ESS 산업 전반의 이해를 돕고자 했다.

씨에치오 얼라이언스는 본 보고서가 ESS 산업과 ESS 관련 비즈니스를 준비하는 모든 분들께 하나의 참고 자료로서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씨에치오 얼라이언스 소개

씨에치오 얼라이언스는 산업 정보 전문 출판 서비스 기업이다. 국내외 산업 정보를 조사, 분석하고 유망 분야를 발굴해 이를 관련 기업에 서비스한다.

언론연락처: 씨에치오 얼라이언스 관리부 조성원 02-780-0237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최신뉴스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아하 커뮤니티, 이노비즈 A등급 획득 소셜 Q&A 커뮤니티 아하를 운영 중인 아하앤컴퍼니(대표 서한울)가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이노비즈 A등급을 인증받았다고 17일 밝혔다.이노비즈는 기술 혁신 시스템 및 현장 평가를 통해 높은 기술 경쟁력과 성장 가치가 뚜렷한 기업에 부여되는 국가 인증 제도다.아하는 AI 기술을 접목한 사용자 활동 패턴 분석 시스템 등을 비롯한 다양...
  2. 하나은행, 국내 시중은행 최초 해외송금 ‘수취계좌 사전 확인’ 서비스 시행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은 국내 시중은행 최초로 해외송금의 신뢰성과 안정성을 높이기 위해 해외 수취인 계좌 상태를 사전에 확인하고 검증할 수 있는 ‘수취계좌 사전 확인’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수취계좌 사전 확인’ 서비스 시행으로 손님이 △수취인 성명 △수취인 계좌번호 △수취은행 BIC(또는 은행코드)를 알고 하나은..
  3. 하나은행,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로부터 독자신용등급 한 단계 상향된 ‘a’ 획득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은 글로벌 3대 신용평가사 중 하나인 피치(Fitch Rating)가 하나은행의 독자신용등급을 기존 ‘a-’에서 ‘a’로 한 단계 상향했다고 밝혔다. 하나은행은 불확실한 경제 상황 속에서도 장기신용등급은 ‘A’, 등급전망은 ‘안정적’으로 유지한 가운데 독자신용등급(VR, Viability Rating)의 한 단계 상향을 이뤄내며 그간의 .
  4. 미국 부동산 플랫폼 코리니, 삼성패밀리오피스와 업무협약 체결 미국 부동산 종합 솔루션 플랫폼인 코리니(Koriny)는 삼성패밀리오피스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19일 체결했다. 패밀리오피스란 고액자산가나 기업오너 가족 등의 자산관리와 배분, 상속·증여·신탁 관련 및 더 나아가 가업승계를 전담해 관리해 주는 서비스를 말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미국 부동산 투자 컨설팅을 비롯, 미국 ..
  5. 하나은행,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로부터 독자신용등급 한 단계 상향된 ‘a’ 획득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은 글로벌 3대 신용평가사 중 하나인 피치(Fitch Rating)가 하나은행의 독자신용등급을 기존 ‘a-’에서 ‘a’로 한 단계 상향했다고 밝혔다.하나은행은 불확실한 경제 상황 속에서도 장기신용등급은 ‘A’, 등급전망은 ‘안정적’으로 유지한 가운데 독자신용등급(VR, Viability Rating)의 한 단계 상향을 이뤄내며 그간의 ...
서울안심소득
재택치료_상담_진료방법안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